«   2022/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ags
more
Archives
Today
5
Total
14,032
관리 메뉴

성민의 지식창고

직업 적성의 개념 본문

Study

직업 적성의 개념

성민님 2021. 2. 10. 01:50

 

< 출처 : 픽사베이 >

 

 

직업적성에는 선천적인 소질과 후천적인 소질이 있다. 선천적인 것은 명리의 오행 중 목에 해당하고 화가 많으면 화와 관련된 직업에 종사하는 것을 말하며 일간 오행과 용신, 육신의 상호작용 관계와 길흉 신의 작용력을 살펴 분류하는 것이다. 후천적인 것은 선천적인 사주체성의 직업적성에 대운이 관여되어 그 흐름에 따라 건강, 노력, 주변여건 등이 작용되는 것을 말한다. 한 사회에서 직종이 더욱 다변화되는 것은 기정사실이지만, 알고 보면 오행과 육신의 범주안에 속해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첨단 과학을 적용하여 지능지수의 측정 결과를 직업적성의 선택 자료로 많이 사용한다. 그러나 이것은 두뇌활동에 국한된 자료일 뿐이다. 사주를 통하여 운명적으로 나타난 직업적성은 성격, 건강, 지능지수, 경쟁력은 물론 다가오는 운의 형태의 변화까지 감안하여 구분하기 때문에 명리학은 과학을 앞서는 하이테크 정보라고 부를 수 있다. 그리고 사주명조에서 직업을 분류하는 데에는 필수적으로 인코스와 아웃코스 두 가지 유형의 그래픽을 요구한다는 점이다.

 

첫 번째 유형은 관인상생으로 인코스이다. 두 번째 유형은 식상생재로 아웃코스이다. 사주 내에서 이 두 가지 조건이 명확해야 한 사람의 사회활동이 명료해질 수 있다. 사주의 신강과 신약은 행복과 불행을 주는 요소로 판단되곤 하는데 그렇지 않다. 사주체형상으로 신약이나 사회성이 강한 구조가 있고, 사주체가 강해도 사회성이 약한 구조가 있다는 것을 이해하고 있어야 한다.

 

많은 학생들이 적성검사를 받지만 그 결과만으로는 자신이 선택하려는 직업을 갖기 위해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모른다. 그러므로 적성검사만으로 '네 적성은 이것이다'라고 판단하는 것은 부정확하고 잘못되었다. 적성검사의 결과를 활용하는 것에는 매우 신중한 입장이 필요하다. 적성검사 결과로 제시된 직업들이 자신이 원하는 게 아니라고 해서 실망할 필요는 없다. 진로탐색검사에 주로 활용되는 Strong 직업흥미검사는 진로선택에 도움을 주지만, 정보가 제한적이므로 다른 적성검사 결과를 참고하여 결정하는 것이 좋다는 의견이 많다. 특히 검사 결과에만 의존하면 실제 학생의 흥미나 적성과 어긋날 수 있으므로 개인 생활기록부나 진로, 진학상담 전문가와의 개별 면담 또는 상담을 가지는 것이 필수적이라 할 수 있다.

 

적성검사는 특수한 업무분야에 알맞는 사람을 찾아내기 위해 사용되기도 하고 피검자가 어떤 분야에 알맞은 재능을 가지고 있는지 미리 알아볼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해주기 위해 사용되기도 한다. 이스라엘에서는 전투기 조종사 양성을 위하여 가장 알맞은 적성을 가진 사람을 어렸을 때부터 선발한다고 한다. 사람들은 누구나 자신만의 특별한 재능을 가지고 태어난다. 이것은 지능이 높고 낮음과 상관이 없다. 지능이 낮아도 특별한 재능을 가지고 있는 사람은 아주 많다.

 

많은 사람들이 적성과 흥미를 혼동하곤한다. 흥미는 어떠한 일이나 활동을 좋아하는 지속적인 심리적 동기유발로 어떤 것을 좋아하는 행동양식을 의미한다. 학생 시절에 Strong 직업흥미검사를 받았던 사람들은 대부분 자신이 흥미를 가졌던 분야의 직업에 종사하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Strong 직업흥미검사가 아니더라도 진로 관련 검사를 받아본 경험이 없는 사람은 자신의 업무와 직업에 상당히 많은 불만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이런 결과로 미루어 보면 직업적성검사 또는 흥미검사는 개개인에게 자신의 적성에 맞는 직업을 찾아주는 것을 도와주며 이는 개인 일생의 행복과 만족감으로 이어진다고 볼 수 있다.

 

현대사회는 과학이 발달하였고, 과학의 발달 속도는 점점 더 빨라지고 있다. 당장 내일만해도 어떤 신기술이 나올지, 그에 따른 어떤 능력이 중요해질지 아무도 알 수 없다. 직업 역시 마찬가지이다. 우리가 살고 있는 현시대에는 굉장히 많은 직업이 있다. 현재 법적으로 등록되어 인정받는 직업의 종류는 약 1만 4천여 종에 이른다. 그 외의 직업과 직종까지 포함한다면 약 2만 여종을 넘길 것이라고 본다. 우리가 알고 있는 직업과 직종은 굉장히 단편적이다. 우리가 모르는 곳에서 새로운 직업은 계속해서 생겨나고 있으며, 우리가 인식하지 못하는 곳에서 필요로 하는 사회적 재화와 서비스는 계속해서 생겨나고 있다. 또한 많은 직업이 사라졌고, 사라질 것이다. 더 이상 나와 맞지 않는 직업을 가진 채 인생을 살아가며 후회와 어려움을 느낄 필요가 없다.

 

 

 

참고문헌 : 홍재관, 2008, 사주적성과 Holland 진로유형과의 상관관계 연구, 국제문화대학원대학교
0 Comments
댓글쓰기 폼